국토교통부

[해명] 평택-부여-익산(서부내륙) 고속도로 민간투자사업은 정상 추진 중입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10회 작성일 19-08-12 19:12

본문

btn_textview.gif

서부내륙고속도로의 참여 건설사 19곳 중 11곳이 이탈하였으며, 환경영향평가 결과 등에 따라 1조4천억 원이 증액되었다는 주장은 사실과 다릅니다.

지역주민은 서부내륙 주식회사의 등기사항증명서에 등재된 이사 변동(취임,중임,사임)을 주주(컨소시엄 참여업체)의 변동으로 오해한 것으로 현재까지 서부내륙 사업의 컨소시엄 참여업체가 변동되지는 않았습니다.

다만, 현 출자자가 출자지분을 다른 출자(예정)자에게 양도하고자 할 경우 사업시행자는 주무관청에 승인(5%이상)을 받거나 통보(5%이하) 하도록 되어 있습니다.

이 경우 다른 출자(예정)자의 재무상태 또는 신용도 등을 확인하여 사업추진에 지장이 없도록 검토하고 있어, 동 사업의 경우에도 정상 추진에 문제가 없도록 조치할 계획입니다.

환경영향평가 협의 결과에 따라 일부 사업비 증액 요인은 있으나 예상되는 증액 규모는 1조 4,000억 수준은 아닙니다.

추가 소요 사업비는 현재 검토 중에 있으며, 규모는 사업 추진이 곤란한 수준은 아닙니다. 향후 실시협약 및 민간투자관련 규정에 따라 면밀히 검토하여 원활히 사업 추진할 계획입니다.

< 관련 보도내용(8.12. 연합뉴스)>
“서부내륙고속도로 컨소시엄 참여 건설사 대거 이탈”
- 현대건설과 금호건설을 시작으로 참여건설사 19곳 중 11곳이 이탈
- 환경영향평가 승인 조건을 만족하기 위해 증액이 예상되는 1조 4천억원을 민간사업자가 부담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2,064건 1 페이지
국토교통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2064 관리자 0 01-28
2063 관리자 0 01-28
2062 관리자 0 01-28
2061 관리자 0 01-28
2060 관리자 1 01-27
2059 관리자 2 01-27
2058 관리자 3 01-23
2057 관리자 3 01-23
2056 관리자 4 01-23
2055 관리자 3 01-23
2054 관리자 3 01-23
2053 관리자 2 01-23
2052 관리자 2 01-23
2051 관리자 2 01-23
2050 관리자 2 01-23
2049 관리자 4 01-22
게시물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