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교통부

일부 공시가격이 예외적으로 높게 상승할 수 있으나 세부담 상한과 감면(최대70%)제도가 있어 부담이 줄어들 수 있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3회 작성일 19-01-10 13:45

본문

btn_textview.gif

매일경제신문(1.10(목))에서 보도한 역삼동 및 연남동 사례는 그 동안 가격이 급등해 고가 부동산에 해당되나 공시가격이 시세상승분을 따라잡지 못해 시세와 공시가격의 차이가 현저히 큰 주택으로서, 공시가격의 형평성 제고 차원에서 공시가격 상승률이 큰 예외적인 사례에 해당합니다.

다만 공시가격이 두 배 이상 오르더라도 1세대 1주택자의 경우 재산세와 종부세를 합한 전체 보유세가 직전년도 대비 상한이 50%로 제한되며, 특히, 1세대 1주택자인 70세 이상 고령자가 10년 이상 장기 보유하는 경우 종부세의 최대 70%가 감면되므로 상대적으로 부담은 줄어들 것으로 봅니다.

또한,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긴밀한 공조체계 하에 공시가격 인상이 복지 제도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는 방안을 검토 중에 있으며, 건강보험료는 부과체계 개편을 통해 지역가입자의 재산보험료 부담을 줄여나가고, 기초연금은 선정기준액 조정 등 보완방안을 마련할 계획입니다.
* 작년 11월부터 복지부 등 유관기관 TF 구성을 통해 복지 수급기준 조정 등 검토 중

국토교통부는 그동안 여러 차례 입장을 밝힌 것처럼, 공시가격의 유형·지역·가격대별 형평성을 지속적으로 제고해나가겠습니다.

< 관련 보도내용(매일경제, 1.10(목).) >
- 노부부 “30년 산 집, 세금으로빼앗나”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577건 1 페이지
국토교통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577 관리자 1 03-17
576 관리자 1 03-17
575 관리자 2 03-17
574 관리자 5 03-15
573 관리자 5 03-15
572 관리자 5 03-15
571 관리자 10 03-14
570 관리자 11 03-14
569 관리자 10 03-14
568 관리자 8 03-14
567 관리자 9 03-14
566 관리자 8 03-13
565 관리자 9 03-13
564 관리자 9 03-13
563 관리자 10 03-13
562 관리자 7 03-13
561 관리자 6 03-13
560 관리자 7 03-12
559 관리자 7 03-12
558 관리자 10 03-12
557 관리자 7 03-12
556 관리자 9 03-12
555 관리자 6 03-12
554 관리자 7 03-12
553 관리자 7 03-12
552 관리자 9 03-11
551 관리자 11 03-10
550 관리자 11 03-10
549 관리자 8 03-08
548 관리자 10 03-08
547 관리자 9 03-08
546 관리자 11 03-08
545 관리자 14 03-07
544 관리자 12 03-07
543 관리자 15 03-07
542 관리자 9 03-07
541 관리자 10 03-07
540 관리자 3 03-07
539 관리자 5 03-07
538 관리자 14 03-06
537 관리자 14 03-06
536 관리자 13 03-06
535 관리자 13 03-06
534 관리자 14 03-05
533 관리자 11 03-05
532 관리자 13 03-05
531 관리자 14 03-05
530 관리자 13 03-05
529 관리자 12 03-04
528 관리자 16 03-04
게시물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