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

해수부, 올 여름 고수온,적조 대응 위해 관계기관과 머리 맞대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2회 작성일 20-06-29 11:31

본문

btn_textview.gif

해수부, 올 여름 고수온,적조 대응 위해 관계기관과 머리 맞대
- 14개 기관 협업체계로 폭염으로 인한 수산피해 최소화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여름철 고수온과 적조로 인한 어·패류의 폐사 등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30일(화) 영상으로 14개 유관기관*과 대책회의를 갖는다.
   * 행정안전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환경부, 해양경찰청 및 지자체, 수협중앙회 등
 
  아시아,태평양 경제협력체(APEC) 기후센터, 국립수산과학원 등 국내외 연구기관에 따르면, 올해 여름에는 엘니뇨 발생이 없고, 평년보다 강한 대마난류 세력 등의 영향으로 우리나라 연안 수온이 평년보다 0.5~1℃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따라, 고수온*과 적조** 주의보는 지난해보다 다소 빠른 7월 중·하순경 발령될 것으로 예측된다.
   * 고수온 : (관심) 주의보 발령 예측 1주일 전 → (주의보) 수온 28℃ 도달→ (경보) 수온 28℃ 이상 3일 지속
  ** 적조 : (예비주의보) 적조생물 10개체/㎖ 이상 → (주의보) 100개체/㎖ 이상→ (경보) 1,000개체/㎖ 이상
 
  이에, 해양수산부는 지난 6월 3일 발표한 ‘2020년 고수온,적조 종합 대책*’을 차질 없이 이행함과 동시에, 관계부처, 지자체·기관 등과 긴밀하게 협력하여 총력 방제를 지원하고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대책회의를 개최하게 되었다.
   * 고수온,적조 대응장비 지원 확대(‘19년 30억→‘20년 40억), 실시간 수온관측망 확충(‘19년 105개→‘20년 120개), 무인적조감시시스템 시범 도입, 표준사육기준 개정(`20.6월) 등
 
  이날 대책회의에서는 지자체,기관별로 고수온,적조 대응을 위한 준비상황과 대응체계 구축현황을 공유하고, 고수온,적조 발생 시 신속히 대처할 수 있도록 기관 간 협업체계 구축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고수온,적조 예찰을 담당하고 있는 해양수산부 소속 국립수산과학원은 24시간 예찰이 가능한 무인적조관측시스템을 올해 처음 도입하는 등 예찰능력을 강화하는 한편, 고수온·적조 특보 발령 시 해양수산부 상황실과 행정안전부, 지자체 상황실과 신속히 상황을 공유하여 총력 대응이 이뤄지도록 하는 체계를 구축했다.
 
  또한, 국립수산과학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환경부와 함께 적조 발생을 줄일 수 있는 연구개발(R&D)을 추진함은 물론, 연안지역 오염원 처리시설 확충 등을 위해서도 협력할 계획이다.
 
  해양경찰청과 수협중앙회, 서남해수어류수협도 고수온,적조 특보 발령 시 예찰과 방제활동에 적극 참여하는 등 역량을 모아 초기 대응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하는 데 주력할 예정이다.
 
  엄기두 해양수산부 수산정책실장은 이날 회의에서 “관계부처 및 지자체에서 고수온,적조에 차질 없이 대응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준비하고 협조해 주시는 것에 대해 감사드린다.”라며, “자연재해를 완전히 막긴 어렵지만, 철저한 상황관리를 통해 피해를 예방하고 최소화할 수 있는 만큼, 고수온,적조로 인한 피해를 줄이는 데 적극 협력할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1,425건 1 페이지
해양수산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425 관리자 2 07-02
1424 관리자 4 07-01
1423 관리자 2 07-01
1422 관리자 1 07-01
1421 관리자 3 07-01
1420 관리자 3 06-30
1419 관리자 3 06-30
1418 관리자 3 06-30
1417 관리자 3 06-30
1416 관리자 3 06-30
1415 관리자 0 06-30
1414 관리자 0 06-30
1413 관리자 3 06-29
1412 관리자 0 06-29
열람중 관리자 3 06-29
1410 관리자 1 06-29
게시물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