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

구(舊) 방화도등대, 등대문화유산 제24호로 지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회 작성일 19-09-10 12:48

본문

btn_textview.gif

구(舊) 방화도등대, 등대문화유산 제24호로 지정
- 현존 국내 최고(最古) 철탑등대로 역사적ㆍ건축학적ㆍ기술사적 가치 높아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경남 거제시 둔덕면 방화도 한려해상국립공원에 위치한 ‘구(舊) 방화도등대’를 등대문화유산 제24호로 지정하였다고 11일(수) 밝혔다.
 
  1911년 건립된 방화도등대는 약 8m 높이의 철탑구조물이었으나, 1981년에 철탑을 2m가량 증축하여 현재의 모습을 갖추게 되었다. 이후, 2006년에 15m 높이의 새로운 등대가 건립되면서 구(舊) 방화도등대는 통영항을 드나드는 선박의 길잡이 역할을 새로운 등대에 물려주었다.
 
  구(舊) 방화도등대는 건립된 지 108년이 지났지만, 현재까지도 원형을 그대로 유지한 국내 최고(最古) 철탑등대로 그 역사적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특히 백합문양 장식의 세련된 하부구조와 망루형태의 상부구조, ‘ㄱ’자 형강을 리벳(못)과 볼트로 조립한 건축기술 등이 건축학적으로 보존가치가 높다. 건립 당시 획기적인 발명품이었던 ‘아가(AGA)식 등명기*’가 설치되어 무인으로 운영되었던 점도 기술사적으로 의미가 있다.
 
   * 스웨덴 발명가 구스타프 달렌(1869~1937)이 개발한 등명기로, 등불 연료 저장기와 해가 뜨면 닫히고 밤이 되면 다시 열리는 태양밸브를 사용하여 등댓불을 켜는 장치
 
  이에, 해양수산부 등대문화유산위원회*는 두 차례의 조사를 통해 구(舊) 방화도등대의 보존 및 활용가치를 검증하였으며, 지난 8월 26일 심의를 거쳐 만장일치로 구(舊) 방화도등대의 등대문화유산 지정을 결정하였다.
 
  * 해양수산부 장관이 위촉하는 7인 이내의 위원(위원장 김종헌 배재대 교수)으로 구성되며, 역사적 가치가 있는 항로표지의 보존 관리에 관한 중요 사항을 의결
 
  해양수산부 등대문화유산위원회는 지난 2006년에 역사적·학술적 보존가치가 있는 팔미도등대, 가덕도등대, 호미곶등대 등 23개 등대를 등대문화유산으로 지정한 바 있다.
 
  김민종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국장은 “이번 등대문화유산 지정을 통해 구(舊) 방화도등대가 체계적으로 보존 및 관리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보존가치가 높은 등대문화유산들을 추가로 지정하여 적극적으로 보존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768건 1 페이지
해양수산부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768 관리자 6 09-11
767 관리자 6 09-11
766 관리자 5 09-11
765 관리자 6 09-10
764 관리자 6 09-10
763 관리자 5 09-10
열람중 관리자 6 09-10
761 관리자 5 09-10
760 관리자 5 09-10
759 관리자 5 09-10
758 관리자 5 09-10
757 관리자 7 09-09
756 관리자 9 09-09
755 관리자 6 09-09
754 관리자 6 09-09
753 관리자 7 09-09
게시물 검색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